2024-04-11 12:08 (목)
실시간
핫뉴스
로드FC 글로벌 8강 토너먼트 일정 발표…6월 24일 개막, 밴텀, 라이트급 두 체급으로
상태바
로드FC 글로벌 8강 토너먼트 일정 발표…6월 24일 개막, 밴텀, 라이트급 두 체급으로
  • 정성욱 기자
  • 승인 2023.03.16 12: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랭크파이브=정성욱 기자] 로드FC가 6월 글로벌 8강 토너먼트를 개최한다. 6월 24일 개막하고 밴텀급(63kg)과 라이트급(70kg) 두 체급으로 나누어 진행한다.

로드FC 정문홍 회장은 15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인 '가오형 라이프'를 통해 로드FC 글로벌 8강 토너먼트에 대해 발표했다.

그동안 정문홍 회장은 밴텀급(-63kg)과 라이트급 (-70kg) 토너먼트를 6월에 8강, 8월에 4강, 10월에 결승전을 하겠다고 공언해왔다.

정 회장은 "6월 24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8월에 준결승전, 10월에 결승전을 치를 예정이다. 그리고 12월에 시상식을 하면서 다음해 조 추첨을 하고 해가 넘어간 3월부터 (토너먼트를)이어갈까’ (생각 중이다.) 그래서 계속 매 해마다 챔피언들에게 다음 년도의 시드가 배정되는 그런 구조로 갈 예정"이라는 계획을 전했다.

밴텀급 토너먼트는 8명의 선수 중 3명의 시드가 확정됐다. ‘아시아 최강’ 김수철(31, ROAD FC GYM 원주), ‘로드FC 밴텀급 챔피언’ 문제훈(39, 옥타곤 멀티짐), ‘제주짱’ 양지용 (26, 제주 팀더킹)이 토너먼트 합류를 확정했다. 나머지 자리에는 한국 선수 1명, 일본 선수 2명, 러시아 선수 1명, 그리고 동남아시아 선수 1명을 넣을 예정이다.

라이트급 토너먼트는 ‘로드FC 라이트급 챔피언’ 박시원(21, 카우보이MMA), '로드FC 페더급 챔피언' 박해진(31, 킹덤MMA)이 한국 시드 두 자리에 이름을 올렸다. 나머지 두 자리에 한국 선수 2명이 들어갈 예정이다. 또한 밴텀급과 마찬가지로 일본 선수 2명, 러시아 선수 1명, 동남아시아 선수 1명이 들어가게 될 예정이다.

로드FC에 따르면 남은 시드권은 '스카우터'라는 선수 선발 프로그램을 통해 선수에게 배정될 예정이다. '스카우터'는 정문홍 회장의 유튜브 채널 '가오형 라이프'를 통해 공개된다. 한국 선수 뿐만 아니라 해외 선수들도 직접 현지에서 선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