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7 10:23 (금)
실시간
핫뉴스
[R5포토, 영상] 남의철, 대구서 첫 세미나 "이광희가 원한다면 카와지리와…"
상태바
[R5포토, 영상] 남의철, 대구서 첫 세미나 "이광희가 원한다면 카와지리와…"
  • RANK5
  • 승인 2015.06.11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의철

[랭크5=대구, 이교덕, 정성욱 기자] '코리안 불도저' 남의철은 지난달 필리핀 마닐라에서 열린 'UFC 파이트 나이트(UFC FIGHT NIGHT) 66'에서 불의의 일격을 당했다.

필립 노버와 경기에서 1라운드를 내주고 2, 3라운드를 가지고 와 판정승이 예상됐지만 심판들의 눈은 달랐다. 결과는 1대 2 판정패. 데이나 화이트 대표도 반발한 오심이었다.

그러나 남의철은 아쉬움을 훌훌 털고 이전보다 더 정력적인 활동을 펼치고 있다. 빠른 복귀를 위해 오는 9월 27일 일본 사이타마 아레나에서 열리는 UFC 대회 출전하고 싶다는 의사를 UFC 측에 전달했다.

지난 10일에는 대구 쎈짐 수성지부에서 자신의 이름을 건 첫 세미나를 열었다. 두 시간 동안 스트레칭 등 몸풀기부터 레슬링 테이크다운 공격과 방어 등을 열정적으로 가르쳤다.

남의철이 가장 강조한 것은 "상대를 다치지 않게 배려하며 즐겁게 꾸준히 운동을 즐기면 더 강해진 자신을 발견할 수 있다"였다.

남의철은 '랭크5(rank5.kr)'와 인터뷰에서 "내 이름을 건 첫 번째 세미나여서 긴장됐지만 최선을 다했다. 또 이런 기회가 있다면 더 열심히 하겠다"고 말했다.

라이벌 이광희가 남의철이 일본의 대표 파이터 카와지리 타츠야와 격돌하는 모습을 보고 싶어 한다는 말을 전하자 "난 한 번도 일본인과의 대결에서 져본 적이 없다"고 웃었다. 

이교덕 기자 doc2kyo@naver.com

사진, 영상 촬영 정성욱 기자 mr.sungchong@gmail.com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구글포토이미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