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30 07:35 (월)
실시간
핫뉴스
'멀티 골' 조규성에 쏟아지는 관심...유럽 이적설 모락모락
상태바
'멀티 골' 조규성에 쏟아지는 관심...유럽 이적설 모락모락
  • 이무현 기자
  • 승인 2022.12.01 12: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랭크파이브=이무현 기자] 지난 28일, 2022 카타르 월드컵 H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한국 최초 ‘멀티 골’을 기록한 조규성(24)이 명문 축구팀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튀르키예 매체 탁빔은 29일(현지시각) “김민재의 성과에 만족했던 페네르바체가 이번에는 조규성을 영업하기 위해 한국 국가대표팀과 협력하기 시작했다”고 보도했다. 

탁빔은 "페네르바체가 영입 명단에 조규성을 추가했고 곧 공식 제안을 보낼 예정이다. 스타드 렌도 조규성에게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했다. 

가나전에서 멀티 골로 스타덤에 오른 조규성은 한국을 넘어 세계적인 관심을 받고 있다. 해외 통계 사이트들이 선정한 조별리그 2차전 베스트11에도 당당히 이름을 올렸다.

축구 통계 전문 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조규성에게 8.70점을 부여하며 베스트11 공격진에 선정했다. 2차전 패배 팀에서 뽑힌 선수는 조규성이 유일해 더 의미 있는 성과다. 

또 조규성보다 높은 평점을 받은 선수는 사우디아라비아를 상대로 본선 첫 골을 넣은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8.9점)가 끝이다. 조규성은 파리 생제르맹의 주전 공격수 킬리안 음바페와 멘체스터 유나이티드 소속 브루누 페르난데스 보다 높은 점수를 받았다. 

후스코어드닷컴 뿐만아니라 미국 ESPN도 유럽 5대 빅리그에서 뛰지 않는 선수들로 구성한 베스트11에 조규성의 이름을 넣었다. ESPN은 “포르투갈과 3차전에서도 그가 골을 넣는다면 한국의 16강 진출을 이끌 것”이라고 조규성을 주목했다. 

한편, 전 세계의 눈이 집중되는 월드컵 무대인 만큼, 다음달 3일 포르투갈과 3차전에서의 활약에 따라 조규성은 더 많은 팀들의 러브콜을 받을 수 있다고 평가된다. 

이영표 축구 협회 부회장은 “유럽 명문구단이 조규성에게 관심을 표한 건 두 골을 넣기 전 일이었다. 이제 멀티 골을 넣었으니 훨씬 더 많은 팀 들이 그에게 관심을 보일 거다”고 전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