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FC] 권아솔 “2019년 새로운 권아솔 보여줄 것”

0
권아솔(우)

[랭크5=유하람 기자] 로드FC 100만불 토너먼트 ‘로드 투 아솔’의 ‘끝판왕’이자 라이트급 챔피언 권아솔(32, 팀 코리아MMA)이 새로운 파이터의 탄생을 예고했다. 

권아솔은 내년 5월 제주도에서 100만불 토너먼트의 끝을 내게 된다. 그에 앞서 오는 2월 23일 열리는 로드FC 052에서 샤밀 자브로프(34, 러시아)와 만수르 바르나위(26, 튀니지)가 권아솔을 만나기 위해 결승전을 치른다. 

그리고 권아솔은 로드FC 자체 콘텐츠인 ‘불쾌한 인터뷰’에서 “다음 시합을 준비하는 기간 동안 저는 완전히 새로운 권아솔의 탄생을 준비했습니다”라며 내년 5월 제주도에서 완전히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겠다며 각오를 다졌다.

이에 더해 권아솔은 “기대가 돼요. 팬분들한테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다는 게. 그냥 새로운 파이터가 나온다고 생각하세요. 이전의 권아솔은 죽었습니다”라며 팬들의 기대감을 높였다.

오랜 공백기를 지내고 있는 권아솔을 향해 격투기 팬들은 ‘링 러스트’에 대한 염려를 표하고 있는 상황. 이에 더해 권아솔의 화려한 입담과 파격적인 도발성 멘트들이 자주 화제가 되자 그의 실력에 의문을 품는 팬들까지 나타났다.

하지만 권아솔은 전혀 개의치 않았다. 바로 자신의 실력이 나날이 높아지고 있음을 스스로가 잘 알고 있기 때문. 이에 더해 권아솔은 이전과는 전혀 다른, 공격적인 권아솔의 모습을 보여주겠다며 변신을 예고했다.

과연 내년 5월 제주도에서 권아솔은 어떤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지 격투기 팬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한편 로드FC는 2019년 2월 23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샤밀 자브로프와 만수르 바르나위의 100만불 토너먼트 결승전을 진행한다. 두 파이터 중 승리하는 최후의 1인은 2019년 5월 제주도에서 ‘끝판왕’ 권아솔과 토너먼트의 마지막 경기를 치른다.

유하람 기자 rank5yhr@gmail.com

[XIAOMI ROAD FC 052]

[2019년 2월 23일 서울 장충체육관]

[100만불 토너먼트 결승전 샤밀 자브로프 VS 만수르 바르나위]

댓글 남기기

하고 싶은 말을 적어주세요
이름을 적어주세요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