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C 드림6] 김성권 “판정 갈 생각 전혀 없어…승리의 기쁨만 계속 누리고파”

0
© 김성권

[랭크5=유하람 기자] 라이트급 파이터 김성권(26, 코리안탑팀/㈜성안세이브)이 KO를 자신했다김성권은 판정 갈 생각은 추호도 없다다부진 각오로 경기에 임하겠다고 짧고 굵게 말했다오는 16일 일본 도쿄 신주쿠페이스에서 7대 7 2차 한일전 테마로 진행되는 ‘TFC 드림 6 & 파이팅넥서스 15′에서 김성권은 토모자네 타츠야(27, 일본)와 라이트급 경기를 벌인다. 

2013년부터 TFC 아마세미프로리그에서 꾸준히 기량을 갈고닦은 김성권은 2016년 6월 프로에 데뷔일본 파이팅 넥서스에서 1승 1패를 거두며 선수생활을 시작했다이후 TFC 2대 라이트급 토너먼트에 출전해 8강에 올랐으나 갈비뼈 부상으로 불참을 선언했다.

부상에서 돌아온 김성권은 지난해 5월 키르기스스탄에서 열린 WMMAA 라이트급 4강에서 아쉽게 판정패했지만 4개월 뒤 사이판 라이츠 오브 패시지 22′에서 팻 운캉코를 초크로 제압했다. 

177cm의 김성권은 지난해 말 ‘TFC 16’에서 김성현을 상대로 첫 국내 데뷔전을 펼쳤으나 아쉽게 패했고 지난 5월 일본 파이팅 넥서스 13′에서 사이가 타츠야를 14초 만에 힐훅으로 무너뜨렸다.

그는 승리했을 때와 패했을 때의 기분은 너무 차이가 난다승리의 기쁨만 계속 느끼고 싶다앞으로는 절대 지지 않겠다연승행진을 이어가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필승을 다짐했다.

이번 상대 역시 쉽지 않다상대 토모자네는 8승 4패를 기록 중으로현재 5연승 행진을 구가하고 있다. 2011년 7월 프로에 입문한 그는 일본 딥글레디에이터파이팅넥서스를 오가며 꾸준히 경험과 실력을 쌓고 있다.

판정과 서브미션 승이 많은 편이다김성권은 상대에 대해 아는 정보가 많진 않다평소대로 준비해도 충분히 이길 것 같다일본인에겐 질 수 없다고 설명했다.

김성권이 출격하는 ‘TFC 드림 6 & 파이팅넥서스 15′는 7대 한일전 테마로 구성돼있다파르몬 가파로프김성권우영욱안상주원구연박상현이 동반 출전해 승리를 노린다. 

‘TFC vs. 파이팅 넥서스의 1차전은 지난 3월 충북 청주에서 열린 ‘TFC 드림 5′에서 펼쳐졌다당시 3대 2로 한국이 승리해 전찬열 대표와 전용재 본부장이 승리 깃발을 흔들었다.

한편 6연승 중인 TFC 미들급 강자 타이슨‘ 박준용(27, 코리안탑팀/㈜성안세이브)은 오는 8일 러시아 하바롭스크에서 열리는 리얼 파이트더블 임팩트에서 맷베이 이바넨코(20, 러시아)와 미들급매치를 펼친다.

유하람 기자 rank5yhr@gmail.com

댓글 남기기

하고 싶은 말을 적어주세요
이름을 적어주세요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