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FC]  이수연 “외모 아닌 실력 보여줄 것”

0
이수연을 상대하는 7전 파이터 이예지

[랭크5=유하람 기자] “외모가 아닌 실력을 보여 드리겠다” 격투 오디션 프로그램 <겁 없는 녀석들>에서 보기 드문 여성 참가자로 주목받은 이수연(24, 로드짐 강남MMA)이 데뷔전에 임하는 포부를 밝혔다. 이수연은 비록 프로그램에서는 부상으로 중도하차할 수밖에 없었지만 짧은 시간 동안 수려한 외모와 그와 상반되는 투지로 깊은 인상을 남겼다. 그렇게 1년 만에 잡은 데뷔전의 기회. 12월 15일 그랜드 힐튼 서울에서 열리는 로드FC 051 XX에서 그는 이예지(19, 팀 제이)를 상대한다.

이수연에 비해 이예지는 나이는 어리지만 경험이 많다. 고등학교 재학 시절부터 데뷔해 현재까지 7경기를 치렀다. 시모마키세 나츠키, 하나 데이트, 시나시 사토코까지 연달아 격파, 3연승을 달리기도 했다. 한일전만 연달아 치른 탓에 “한국인 선수와 좀 싸우고 싶다”고 웃으며 투덜대기도 했던 이예지. 마침내 그의 작은 소원을 이루게 됐다.

반면 데뷔전인 이수연에게 이예지는 적지 않은 부담으로 돌아올 것으로 보인다. 전적이 좋지는 않다고 해도 이미 경력으로는 한참 앞서있는 상대를 만났기 때문이다.

이예지도 “이수연 선수가 데뷔할 거라는 건 생각도 못하고 있었다. 시합을 하게 돼서 이제 햇수로 4년차인데, 이수연 선수보다는 선배니까 선배가 어떤 건지 보여드리겠다”며 자신감을 보였다.

그럼에도 이수연은 기가 죽지 않았다. 지난 4일 로드FC 051 XX 기자회견에서 “외모 보다는 실력을 보여드리겠다. 이예지 선수는 나보다 나이는 어리지만, 경력이 위라고 생각한다. 그래도 열심히 노력해서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유하람 기자 rank5yhr@gmail.com

[XIAOMI ROAD FC 051 XX / 12월 15일 그랜드 힐튼 서울]

[아톰급 타이틀전 함서희 VS 박정은]

[아톰급 이예지 VS 이수연]

[-60kg 계약체중 김영지 VS 김해인]

[아톰급 홍윤하 VS 백현주]

 

[XIAOMI ROAD FC 051 / 12월 15일 그랜드 힐튼 서울]

[미들급 양해준 VS 전어진]

댓글 남기기

하고 싶은 말을 적어주세요
이름을 적어주세요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