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FC] 후지타 카즈유키, 호쾌한 펀치로 최무배에게 115초 TKO 승

0
승리 후 포즈를 취하는 후지타 카즈유키

[랭크5=유하람 기자] 한일 레전드 매치에선 후지타 카즈유키(48, 일본)가 승리했다. 3일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열린 로드FC 050에서 후지타는 ‘부산 중전차’ 최무배(48, 노바MMA)를 펀치로 쓰러뜨리며 1라운드 1분 55초 만에 TKO 승을 거뒀다. 경기 종료 후 후지타는 한국어로 감사합니다”를 연발한데 이어 “나이 들어도 우린 싸울 수 있다. 알겠나!”라고 포효했다.

1라운드 후지타는 태클 시도에 이은 더티복싱을 들고 나왔고, 최무배 역시 클린치에 이은 니킥으로 응수했다. 경기 시간 1분 15초 경 후지타의 라이트가 적중, 최무배가 잘 흘려보내는 듯했으나 이어진 공방에서 후지타가 다시 레프트를 꽂아넣으며 경기는 기울었다.  그대로 쓰러진 최무배는 후속 파운딩을 무기력하게 허용하며 KO 당했다.

승자 인터뷰에서 후지타는 “우린 나이는 들었지만 아직 싸울 수 있다. 무슨 말인지 아느냐!”라고 소리치며 “여러분도 지지 말라”고 짧게 소감을 밝혔다. 한편 최무배는 “승리로 보답하지 못해 죄송하다”는 말을 남기고 케이지를 내려갔다.

유하람 기자  rank5yhr@gmail.com

댓글 남기기

하고 싶은 말을 적어주세요
이름을 적어주세요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