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C 19] ‘슬램KO’ 최영원 복귀, 킥복서와 라이트급매치

0
최영원 vs 서동현

[랭크5=유하람 기자] 2015년 2월 ‘TFC 5’. 이날 대회를 넘어 한 해 가장 인상적인 KO승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의 묵직한 KO가 터져 나왔다주인공은 바로 최영원(25, 옥타곤 멀티짐)이었으며, 상대는 라이트급 강자 최우혁이었다최영원은 1분 42초 만에 슬램으로 KO시키며 그 누구보다 데뷔를 화려하게 장식했다이후 2개월 뒤 ‘TFC 6’에도 출전해 2연승을 달리며 대형 신인 탄생을 알렸다.

한편 서동현(28, 투혼 정심관)은 그 누구보다 주목을 받은 채 지난 3월 ‘TFC 드림 5′에서 데뷔전을 펼쳤다. TFC 대표전용재 본부장 등 모두의 기대를 한 몸에 받은이미 세미프로리그에서 검증이 완료된 초특급 신인이었다.

상대 역시 강할 것이라고 예상됐던 복서 김병석이었다둘은 치열한 난타전을 펼치며 관중들의 탄성을 자아냈다그러던 중 김병석의 펀치를 허용해 서동현은 실신했다큰 부상을 입었지만 빠른 재기만을 바라고 있었다.

임팩트 있는 KO승을 거뒀지만 개인사정으로 오랜만에 케이지에 오르는 최영원과 큰 충격을 입었으나 다시 시작하겠다는 마음으로 빠른 복귀를 택한 서동현이 11월 16일 서울 신도림 테크노마트 그랜드볼룸에서 열리는 ‘TFC 19’에서 만난다.

송규호와 더불어 라이트급 근육질 몸매를 자랑하는 최영원은 약 3년 7개월 만에 케이지로 돌아온다옥타곤 멀티짐에서 열심히 준비한 만큼 이번에도 확실한 승리를 거두겠다는 각오다.

서동현은 웰터급 파이터 정세윤과 꾸준히 훈련하고 있는 파트너다학창시절 합기도킥복싱을 배웠으며중학교 시절 프라이드를 보고 선수들을 동경하게 돼 파이터의 삶을 선택했다.

최영원의 힘이냐서동현의 기술이냐의 충돌이다경기감각적인 부분에서 서동현이 앞설 수 있으나 최영원의 한 방은 결코 무시할 수 없다철저히 경계해야 한다.

전찬열 TFC 대표는 서동현이 비록 TFC 드림에서 불의의 일격으로 KO를 당했지만 주최측은 서동현의 실력을 알고 있기에 다시 한 번 그의 출전을 알렸다서동현은 반드시 정심관의 대를 잊는 선수가 될 것이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TFC 19’는 다음 달 16일 오후 7시 SPOTV+에서 생중계된다네이버 스포츠다음 카카오로 인터넷과 모바일에서도 시청할 수 있다메인이벤트는 김재웅김동규의 밴텀급 타이틀 도전자 결정전코메인이벤트는 서예담서지연의 여성부 스트로급매치다.

 유하람 기자 rank5yhr@gmail.com

■ TFC 19- 김재웅 vs. 김동규Ⅱ

2018년 11월 16(서울 신도림 테크노마트 그랜드볼룸(11)[오후 7시 SPOTV+, 네이버스포츠·다음카카오·유튜브·아프리카TV 생중계)

 

[밴텀급매치김재웅 vs. 김동규

[여성부 스트로급매치서예담 vs. 서지연

[라이트급매치황지호 vs. 윌 초프

[밴텀급매치유수영 vs. 이진세

[페더급매치여승민 vs. 김영준

 

[라이트헤비급매치김두환 vs. 아스카 모자로프

[라이트급매치오호택 vs. 키시노 히로키

[밴텀급매치손도건 vs. 렉스 데 라라

[라이트급매치송규호 vs. 박문호

[라이트급매치최영원 vs. 서동현

[플라이급매치이창호 vs. 나이즐

[페더급매치김판수 vs. 이준오

댓글 남기기

하고 싶은 말을 적어주세요
이름을 적어주세요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