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FC] 권아솔 “심건오-허재혁은 타격전…체력 좋은 선수가 승리할 것”

0
ⓒ 권아솔

[랭크5=유하람 기자] ‘100만불 토너먼트’ 결승 향방을 지켜보고 있는 권아솔이 ‘오디션 매치’에 대한 예상을 내놓았다. 격투 오디션 프로그램 <주먹이 운다>와 <겁 없는 녀석들>는 벌써 로드FC에서만 4차례 대리전을 치렀다. 이번에는 ‘괴물 레슬러’ 심건오(29, 김대환MMA)와 ‘싱어송 파이터’ 허재혁(33, IB짐)의 경기다. 이에 권아솔은 타격전이 될 텐데 체력에서 우위에 있는 파이터가 이길 것”이라고 바라봤다.

로드FC는 11월 3일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로드FC 050을 개최한다대한민국 최초로 대전에서 열리는 메이저 MMA 대회이며국내 단체로 유일하게 50번째 대회 개최 기록이 세워지는 대회다.

경기가 열리기 전 팬들은 물론선수들도 대진을 보며 경기에 대한 예상을 하게 된다미리 결과를 예측해 실제 결과와 비교해보는 것도 격투기를 즐기는 방법 중 하나지난 13일 서울 청담동 로드짐 강남에서 열린 43회 ㅀ두FC 센트럴리그 현장에 나타난 권아솔에게도 질문을 해봤다.

결과 예측이 힘든지 권아솔은 표정이 굳어지며 솔직히 누가 이길지 정말 예상하기 어렵다고 고개를 저었다심건오와 허재혁의 실력이 큰 차이가 나지 않는다는 뜻그러면서 타격전이 될 텐데체력에서 우위에 있는 파이터가 이길 것 같다며 두 파이터를 살짝 디스했다.

권아솔이 이런 말을 한 이유는 심건오와 허재혁은 그동안 체력이 부족한 모습을 많이 보여줬기 때문권아솔은 파워는 ()건오가 앞서 있다라며 사실 ()재혁이 형의 타격이 파워가 강한 스타일이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그동안 100만불 토너먼트를 통해 100% 정확한 결과 예측 능력을 선보인 권아솔 마저 예측을 어렵게 만든 두 파이터는 설전을 벌이며 분위기를 끌어올리고 있다.

허재혁이 타격 대 타격으로 붙으면 무조건 내가 이긴다최근 크리스 바넷 선수와 (심건오 선수가 경기했을 때도 직접 경기장에서 봤는데배가 약점인 것 같더라나도 배블로를 한 번 준비해 보겠다라고 디스하자 심건오도 그게 아무나 되는 건 아니다김재훈한테도 테이크 다운 당하던데지금 자기를 크리스 바넷과 비교하는 건가몸이나 제대로 가눌 수 있는지 모르겠다고 맞받아쳤다.

이제 두 파이터의 대결은 3주가 남은 상황권아솔의 예측처럼 체력의 우위를 가진 파이터가 승리할지, 100% 정확성을 자랑하는 권아솔의 예측이 빗나가는 상황이 나올지 지켜보자.

한편 11월 3일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개최되는 로드FC 050은 오후 7시부터 스포티비에서 생중계되고, 다음 스포츠와 아프리카TV, 로드FC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온라인으로도 시청할 수 있다해외 다양한 채널을 통해 전세계로 동시에 생중계된다.

유하람 기자 rank5yhr@gmail.com

[XIAOMI ROAD FC 050 / 11월 3일 대전 충무체육관]

[페더급 타이틀전 최무겸 VS 이정영]

[무제한급 최무배 VS 후지타 카즈유키]

[라이트급 홍영기 VS 나카무라 코지]

[밴텀급 한이문 VS 유재남]

[-50kg 계약체중 심유리 VS 임소희]

[무제한급 심건오 VS 허재혁]

[XIAOMI ROAD FC YOUNG GUNS 40 / 11월 3일 대전 충무체육관]

[미들급 박정교 VS 임동환]

[플라이급 김태균 VS 이토 유키]

[페더급 김용근 VS 박찬수]

[밴텀급 황창환 VS 김성재]

[플라이급 고기원 VS 김영한]

[플라이급 김우재 VS 정원희]​​

댓글 남기기

하고 싶은 말을 적어주세요
이름을 적어주세요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