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젤스파이팅] 오랜만에 돌아오는 이민구, ‘9 KO승’ 타격가 키요헤이와 격돌

0

[랭크5=유하람 기자] 다크호스 이민구(27, 팀 마초)가 자선 격투대회 엔젤스파이팅 데뷔전으로 오랜만에 국내무대에 복귀한다. 이민구는 오는 15일 월요일 서울시 구로동 신도림 테크노마트에서 열리는 엔젤스파이팅08 더 리더스 오브 퓨쳐에 출전, 타격가 하기와라 키요헤이(22, 팀 스모커)와 대결한다.

이민구는 국내외 종합 격투무대에서 활약했던 페더급 탑 파이터다. 총 전적 8전 5승 3패를 기록하고
있으며, 2016년 3월 최영광을 상대로 판정승을 거두고 TFC 페더급 챔피언에 오른 바 있다.

이번 엔젤스파이팅08에 새롭게 둥지를 튼 이민구는 일본 오사카의 종합 격투단체에서 활약하는 강호 하기와라 키요헤이를 상대로 복귀전에 “반드시 KO승을 거두겠다”고 표명했다.

이민구는 엔젤스파이팅에 합류하는 소감에 대해 “난 이미 국내 격투무대에서 페더급 챔피언에 오른 적도 있다”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어 “엔젤스파이팅 페더급은 나를 중심으로 시작될 것”이라며 “이번 대회를 앞두고 함께해준 팀 동료들과 가족들에게 반드시 승리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엔젤스파이팅 관계자는 “이민구는 국내뿐만 아니라 국외 대회에서도 이미 검증 받은 파이터”라며 “그가 이번 시합을 통해 엔젤스파이팅 페더급 전선에 우뚝 서길 기원한다”고 전했다.

본 대회 메인이벤트로 엔젤스파이팅 웰터급 챔피언 울버린 배명호가 방어전에 나서며 눈길을 끈다.

이 밖에도 ‘격투돌’ 대원과 ‘엔젤스히어로즈 스타’ 김상호, 양서우, ‘부산 여제’ 장현지, ‘맘모스’ 김명환, ‘왕호’ 강지원 등 국내 신예 파이터가 대거 참가한다.

유하람 기자 rank5yhr@gmail.com

댓글 남기기

하고 싶은 말을 적어주세요
이름을 적어주세요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