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FC] 아오르꺼러 출전, 5월 로드 FC 무제한급 GP 북경서 개최

1
ROAD FC 047

[랭크5=정성욱 기자] ‘쿵푸 팬더’ 아오르꺼러(23, 중국)가 출전하는 ‘XIAOMI ROAD FC 047’이 5월 12일 중국 북경 캐딜락 아레나에서 열린다. 아오르꺼러는 무제한급 8강전 그랑프리에 이름을 올렸다.

로드 FC 047은 2016년 4월 이후 약 2년 만에 중국 북경에서 개최하는 대회다. 오랜만에 북경에서 열리는 대회인 만큼 최신, 최대 규모의 경기장에서 대회가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대회에서 로드 FC의 대형 프로젝트인 2018년 무제한급 그랑프리가 열려 의미를 더한다. 올해부터 매년 무제한급 그랑프리 우승자를 탄생시킬 계획이다.

2018 로드 FC 무제한급 그랑프리 8강전의 첫 번째 출전 선수로 아오르꺼러가 확정됐다. 아오르꺼러는 1995년생의 젊은 파이터로 188cm, 160kg의 거구지만, 빠른 핸드스피드를 바탕으로 한 타격 실력이 일품이다. MMA 데뷔전에서 7초 만에 상대를 제압했고, 데뷔 후에도 ‘비스트’ 밥샙, ‘일본 DEEP 챔피언 출신’ 가와구치 유스케, ‘격투 레전드’ 후지타 카즈유키 등 베테랑들을 제압하며 최근 경기에서 4연승, 슈퍼스타로 떠올랐다.

아오르꺼러 이외의 무제한급 그랑프리 8강전에 출전하는 파이터는 추후 차례대로 공개될 예정이다.

로드 FC 047이 개최되는 캐딜락 아레나는 중국의 명문 프로 농구팀 베이징 덕스의 홈구장으로 약 20000명을 수용할 수 있는 최신 시설의 대규모 경기장이다. 2008년 중국 베이징 올림픽 남자 농구 결승전이 열려 르브론 제임스, 코비 브라이언트 등 세계적인 스타들이 뛴 중국 최고의 스포츠 명소다. 2022년 중국 베이징 동계 올림픽 빙상 종목 경기장으로도 활용될 예정이다.

한편 ROAD FC는 역대 최고의 상금, 100만 달러가 걸린 ‘ROAD TO A-SOL’을 4강전까지 진행했다. 샤밀 자브로프와 만수르 바르나위가 결승에 진출했다. 두 파이터의 대결에서 이긴 승자는 ‘끝판왕’ 권아솔과 마지막 승부를 벌인다.

ROAD FC(로드FC)는 다양한 채널을 통해 전세계 20개국에 생중계되는 대한민국 유일의 메이저 스포츠 콘텐츠다. 국내 TV 방송은 MBC스포츠 플러스, 중국에서는 14억 인구가 시청하는 CCTV가 생중계 하고 있다. ROAD FC 유튜브 공식 채널 (https://www.youtube.com/roadfc) 에서도 생중계로 경기를 시청할 수 있다.​

정성욱 기자 mr.sungchong@gmail.com

1개 댓글

댓글 남기기

하고 싶은 말을 적어주세요
이름을 적어주세요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