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스FC11] 박성희, 잠정 챔프 아카리에 석패, 최훈 웰터급 도전권 획득

0
박성희와 아카리

[랭크5=안동, 정성욱 기자] =25일 경북 안동시 안동체육관에서 열린 ‘맥스FC 11 – 안동’에서 메인 이벤트 ‘여성 밴텀급 잠정 타이틀전’에서 박성희(22, 목포스타)가 챔피언 유니온 아카리(22, 일본)에게 판정패(2:3)했다.

1라운드는 박성희의 경기였다. 미들킥과 돌려차기, 내려차기 등 다양한 공격패턴으로 아카리를 공략해 큰 점수를 얻었다. 하지만 2라운드 아카리의 미들킥이 박성희의 복부에 적중하면서 양상이 달라졌다. 복부에 데미지를 입은 박성희는 1라운드 만큼의 공격을 펼치지 못했다.

아카리는 전과 같은 컴비네이션과 강한 파워를 보여주지 못했다. 다만 박성희의 복부 데미지를 눈치챈후 아카리는 복부를 집중공략했다.

경기 후 아카리는 “전과 달리 챔피언의 면모를 보여주지 못해 아쉬운 마음이다. 다음에는 더 나은 경기로 보답하겠다”라고 이야기했다.

고우용과 최훈

남성 웰터급 타이틀 전초전으로 치러진 고우용(31,K.MAX)과 최훈(30, 안양삼산)의 대결은 서로 물러섬 없는 거친 경기를 펼친 끝에 최훈의 판정승으로 끝났다.

경기 전부터 사나이 냄새가 나는 경기를 펼쳐보자고 이야기했던 두 선수는 경기 시작부터 끝까지 서로 물러서지 않았다. 경기 초반 최훈이 다운되며 불안한 출발을 보였지만 회복후 보여준 타격전으로 승기를 가져왔다.

곽윤섭을 KO시키고 기뻐하는 장태원

‘초살 KO’의 복수를 위해 다시 경기를 가진 곽윤섭(41, 대구 청호관)과 장태원의 KO승으로 막을 내렸다. 니킥으로 복부를 공략한 장태원이 1차례 다운을 뺏은 뒤 연이어 다운을 빼앗아 다시 KO승을 거뒀다.

‘안동의 아들’ 장세영(18, 안동정진)은 맥스 FC 데뷔전을 TKO승으로 장식했다. 남궁석(20, 공주 동양)의 거친 러시를 정확한 타격으로 대항하며 니킥으로 첫 다운을 빼앗았다. 슬립 다운이라 항의 한 남궁석은 만회를 위해 급히 공격을 펼쳤지만 두 차례 다운을 당하며 패했다.

여성 페더급 4강 토너먼트는 문수빈(18, 목포스타), 신미정(25, 대구무인관)이 결승전을 치르게 됐다. 경기 결과는 이미 정해진 상태.

강예진(22, 마산팀스타)은 900g을, 최은지(24, 대구피어리스)는 2.2kg을 초과해 경기 결과와 상관없이 몰수패를 당했다. 특히 최은지는 맥스 FC 제한 체중인 500g보다 많은 2.2kg를 초과해 팬들로부터 빈축을 샀다.

정성욱 기자 mr.sungchong@gmail.com

MAX FC 11 안동 맥스 리그 경기 결과
[여성 52kg 잠정타이틀전] 유니온 아카리 vs 박성희
유니온 아카리 5라운드 종료 판정승(3:2)
[90kg] 장태원 vs 곽윤섭
장태원 1라운드 1분 48초 KO(펀치)
[70kg] 고우용 vs 최훈
최훈 3라운드 종료 판정승(2:3)
[65kg] 장세영 vs 남궁석
장세영 3라운드 1분 27초 TKO승(펀치)
[56kg] 문수빈 vs 최은지
문수빈 승(최은지 2.3kg 초과 몰수패)
[56kg] 강예진 vs 신미정
신미정 승(강예진 900g 초과 몰수패)
[65kg] 조경재 vs 김기범
김기범 3라운드 종료 판정승(0:5)

맥스 FC 11 안동 컨텐더리그 경기 결과
[95kg 이상] 류기훈 vs 백시원
류기훈 3라운드 종료 판정승(5:0)
[여자 52kg] 윤현빈 vs 캐롤라인 샌드
윤현빈 3라운드 종료 판정승(3:2)
[70kg] 장학수 vs 이정욱
장학수 1라운드 2분 27초 KO승(앞차기)
[63.50kg 계약] 서영교 vs 지승민
지승민 3라운드 종료 판정승(0:5)
[55kg] 최재영 vs 박창연
박창연 3라운드 종료 판정승(0:5)
[75kg] 윤태휘 vs 박영석
윤태휘 3라운드 종료 판정승(5:0)
[여자 50kg] 윤수빈 vs 정시온
정시온 3라운드 종료 판정승(0:5)

댓글 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