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스FC] 김진혁 “5라운드 안에 확실히 끝낼 전술은 준비했다. 최선을 다해 싸우자”

0

9월 9일 서울 KBS 스포츠 아레나에서 열리는 맥스 FC 10 MAD MAX에서 김진혁(인천 정우)와 황진수(광주 팀치빈)이 60kg급 초대 타이틀을 놓고 경기를 치른다.

김진혁은 랭크5와의 인터뷰에서 “몇 라운드에 끝낸다고 확신할 수는 없다. 하지만 5라운드 안에 끝낼 전술은 준비했다. 최선을 다해 싸우자.”라고 이야기했다.

이하 인터뷰 영상

정성욱 기자 mr.sungchong@gmail.com

댓글 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