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에스트로' 김동현. 12월 TUF 24 피날레 출전…첫 승 정조준!

정성욱 기자 / 2016.10.13 08:24

‘마에스트로’ 김동현(28, 부산 팀매드)가 오는 12월 TUF 24 파이널에 출전해 UFC 첫 승을 노린다. 


마에스트로 김동현


김동현은 오는 12월 4일(한국 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 팜스 카지노 리조트에서 열리는 디 얼티밋 파티터 24 피날레(TUF 24 Finale)에 출전해 브렌든 오라일리(29, 호주)와 라이트급 경기를 갖는다. 


김동현은 13승 3무 8패의 파이터로 한국 종합격투기 단체인 TFC의 라이트급 챔피언 출신이다. '스턴건' 김동현과 동명이인이며 같은 팀, 부산 팀매드 소속이다. 


작년 11월, 한국에서 개최된 UFC 파이트 나이트 서울 대회를 통해 UFC에서 데뷔했으며 도미닉 스틸과 웰터급으로 싸웠으나 체급의 차이로 3라운드 슬램 KO로 패배했다.


지난 6월 UFC 199에서 자신의 체급인 라이트급으로 출전해 마르코 폴로 레예스와 경기를 펼쳤다. 뜨거운 난타전 끝에 김동현은 3라운드 KO패 했으나 '파이트 오브 더 나이트'에 선정돼 5만 달러의 상금을 받기도 했다. 


김동현의 상대 오라일리는 6승 1패 1무의 전적을 지닌 호주 파이터. 2014년 TUF 네이션스: 캐나다 vs 호주 편 웰터급 선수로 참가해 옥타곤을 밟았다. UFC 전적은 1승 2패로 2014년 8월 옥타곤 데뷔전에서 장리펑과 라이트급으로 경기했다가 판정패한 뒤 웰터급으로 전향했다. 지난해 5월 빅 그루지치에게 판정승했다가 지난 3월 앨런 조반에게 TKO로 지고 다시 라이트급으로 체급을 내렸다.


TUF 24 피날레 메인이벤트는 플라이급 타이틀전이다. 16명의 세계 중소 단체 플라이급 챔피언들이 참가한 TUF 24의 우승자가 챔피언 드미트리우스 존슨에게 도전한다. 코메인이벤트에서 두 팀의 코치 헨리 세후도와 조셉 베나비데즈가 만난다.


정성욱 기자 mr.sungchong@gmail.com


■ TUF 24 피날레 대진


[플라이급 타이틀전] 드미트리우스 존슨 vs TUF 24 우승자

[플라이급] 조셉 베나비데즈 vs 헨리 세후도

[웰터급] 제이크 엘렌버거 vs 호르헤 마스비달

[페더급] 그레이 메이나드 vs 라이언 홀

[미들급] 엘비스 무타프치치 vs 앤서니 스미스

[라이트헤비급] 조슈아 스탠스버리 vs 제이크 콜리어

[여성 스트로급] 카일린 커란 vs 제이미 모일

[라이트급] 김동현 vs 브렌든 오라일리

신고

/ Comments 0

서울시 동작구 상도로 357, 70호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3758 | 발행인 : 정성욱
Copyright © Rank5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CMSFactory.NET